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국 곳곳의 건축사 365명이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지킵니다

기사승인 2019.05.15  14:00:51

공유
default_news_ad1

- 재난 발생 시 전국 17개 시·도 소속 건축사 365명 신속히 현장 파견


대한건축사협회(회장 석정훈)는 지진,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체계적이고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건축사 재난안전 지원단(이하 건축안전 365)”을 조직하고 발대식(5.16. 건축사회관)을 개최하였다.

그간 경주, 포항에서 일어난 지진과 최근 강원도에서 일어난 산불 등 국가 차원의 재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하여 국토부와 지자체 등의 요청에 따라 건축 전문가인 건축사가 현장에 파견되어 왔으며,

앞으로 발생할 수 있는 재난 상황에서도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하여 ‘건축안전 365’가 출범하게 되었다.

‘건축안전 365’는 국민들의 삶의 터전인 건축물이 1년 365일 내내 항상 안전하기를 바라는 소망을 담아 전국 17개 시·도의 건축사 365명으로 구성되었으며,

재난 상황이 발생하는 경우 시·도, 시·군·구 등의 요청에 따라 해당 지역사회에 소재한 ‘건축안전 365’를 중심으로 손상된 건축물의 안전을 평가하고, 신속한 복구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평상시에도 화재에 취약한 건축물의 안전성능을 높일 수 있는 맞춤형 보강 방안을 자문하는 등 국가와 지역사회의 정책 수요에 대응하는 사회봉사 조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격려사를 통해 그간 포항 지진, 강원도 산불 피해 현장 등에 투입되어 활동한 건축사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우리 국민의 삶의 터전인 건축물이 안전하도록 앞으로 정부도 전문가 등의 목소리에 더욱 귀를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 한지연 기자

한지연 기자

<저작권자 © 재난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2
set_hot_S1N3
set_hot_S1N4
set_hot_S1N7
set_hot_S1N5
set_hot_S1N6
set_hot_S1N8
set_hot_S1N11
set_hot_S1N12
set_hot_S1N13
set_hot_S1N14
set_hot_S1N16
set_hot_S1N15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