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을 위한 대국민 홍보 강화

기사승인 2019.05.16  14:29:22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체 국민, 5,300만명 대상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메시지 발송

article_right_top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효성)와 금융위원회(위원장 최종구), 금융감독원(원장 윤석헌), 경찰청(청장 민갑룡)은 최근 보이스피싱 피해가 크게 증가함에 따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이동통신3사(SKT, KT, LGU+) 및 알뜰통신사업자 37개사와의 협력을 통해 5.16일부터 전체 국민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문자메시지』를 발송*할 예정임
* 이동통신 3사는 5.16.(목)∼5.24.(금) 동안 각 회사 명의로 문자메시지를 발송, 알뜰통신사업자는 5월분 요금고지서(우편·이메일)를 통해 피해예방 정보를 안내
※범정부차원에서 '18.12월 발표한「전기통신금융사기(보이스피싱) 방지 종합대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임
< 메시지 내용 >
[보이스피싱 경보] 매일 130명, 10억원 피해 발생!
의심하고! 전화끊고! 확인하고!

보이스피싱 피해는 성별‧연령‧지역을 구별하지 않고 전 국민을 대상으로 발생하고 있으므로, 누구라도 피해자가 될 수 있음을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드림

최근에는 전화가로채기 앱 또는 원격조종 앱을 설치하도록 유도하여 피해자가 국가기관 또는 금융회사에 확인하는 전화도 가로채는 수법이 많이 발생하고 있으므로, 출처가 불분명한 앱은 절대 설치하여서는 안 됨

또한, 112(경찰), 02-1332(금감원) 등의 번호로 걸려오는 전화라 하더라도 발신 전화번호를 변경‧조작한 사기 전화일 수 있으므로 보이스피싱을 의심

검찰‧경찰‧금융감독원‧금융회사 등은 어떠한 경우에도 전화로 계좌번호를 알려주며 돈을 이체하라고 요구하는 경우가 없다는 점을 명심

보이스피싱 피해를 입지 않기 위해서는, 돈을 보내라는 낯선 전화는 보이스피싱을 “의심하고!”, 일단 “전화를 끊고!”, 반드시 해당기관에 “확인하고”를 유념해줄 것을 당부드림

만일 보이스피싱 사기로 인해 돈을 송금한 경우에는 지체없이 ☎112(경찰청) 또는 해당 금융회사로 유선 또는 서면으로 지급정지를 신청하면 피해구제를 받을 수 있음

- 한지연 기자

한지연 기자

<저작권자 © 재난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2
set_hot_S1N3
set_hot_S1N4
set_hot_S1N7
set_hot_S1N5
set_hot_S1N6
set_hot_S1N8
set_hot_S1N10
set_hot_S1N11
set_hot_S1N12
set_hot_S1N13
set_hot_S1N14
set_hot_S1N16
set_hot_S1N15
set_hot_S1N1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