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소방청장, 봄철 화재예방대책 현장에서 챙기다

기사승인 2019.03.07  11:02:04

공유
default_news_ad1

- - S-Oil, 대한석유공사 울산지사 화재특별조사 현장점검 -

   

소방청장(청장 정문호)은 3월 6일(수) 봄철 화재예방대책과 2단계 화재안전특별조사 진행사항을 현장에서 직접 챙기기 위해 울산 소재 S-Oil과 대한석유공사 울산지사를 현장점검 했다. 현장점검에서는 관계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고 기업의 안전관리규제와 애로사항,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특히 화재안전특별조사 2단계 점검이 현장에서 제대로 진행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온산국가산업단지 내 S-Oil에서 조사요원들과 함께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울산지역에는 ‘울산·미포국가산업단지’와 ‘온산국가산업단지’가 있고, 산업단지에는 중화학업종 1,271개 업체가 영업 중이다.

소방청이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간(‘16년~’18년) 화재는 109건이 발생했고, 인명피해는 26명(사망 2, 부상 24)이다. 이 지역은 2002년부터 화재경계지구로 지정되어 관리되고 있다.

화재경계지구로 지정된 산업단지는 관할 소방서와 함께 협업으로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유해물질 대량누출 안전대책 워크숍, 기업체 CEO안전 간담회, 민간 합동소방훈련, 소방특별조사 등이 실시되어 안전관리를 지원하고 있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S-Oil이 원유정제, 석유화학제품 생산으로 화재위험이 높고, 화재가 발생한 때는 많은 피해가 예상되는 만큼 항상 관계자가 경각심과 긴장감을 갖고 사소한 부분이라도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서 봄철 화재예방대책 추진 관련 공사장 안전관리 현장 실태점검은 국가 중요시설인 한국석유공사 울산지사에서 가졌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지난 경기 고양 대한송유관공사 저유소 화재*가 관련시설 화재안전관리에 얼마나 중요한지를 일깨워 준 사례라고 예를 들며4
* 2018.10.7. CCTV 확인결과, 풍등으로 인한 탱크 주변 잔디밭 화재를 18분간 인지하지 못함

한국석유공사 울산지사가 국가중요시설로 봄철에도 건설공사가 진행 중에 있는 만큼, 용접작업 등 화기취급 때에는 관계자와 관리자가 보다 많은 관심을 갖고 공사현장 화재 감시자 배치 등 화재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 한지연 기자

한지연 기자

<저작권자 © 재난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2
set_hot_S1N3
set_hot_S1N4
set_hot_S1N7
set_hot_S1N5
set_hot_S1N6
set_hot_S1N8
set_hot_S1N11
set_hot_S1N12
set_hot_S1N13
set_hot_S1N16
set_hot_S1N15
set_hot_S1N1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